회화

Mikhail Vrubel "스페인"의 그림 설명

Mikhail Vrubel


We are searching data for your request:

Forums and discussions:
Manuals and reference books:
Data from registers:
Wait the end of the search in all databases.
Upon completion, a link will appear to access the found materials.

Vrubel의 회화 방식은 이미 전 세계에 익숙하며 아무도 그의 저자를 혼동하지 않습니다. 그는 많은 능력을 가지고 밝게 일했습니다. 예전에는 완성 된 일을 완전히 다시하고 있었는데, 그의 친척과 친구들에게 깜짝 놀랐습니다. 그리고 항상 변경이 첫 번째 옵션보다 낫지는 않았습니다. 이것은 그의 모든 기능을 완벽하게 아름답게하기 위해 열풍의 특징 중 하나였습니다.

이 캔버스는 완전히 변경되지 않았습니다. 따라서 아마도 그것은 예술가의 가장 흥미로운 그림 중 하나로 밝혀졌습니다. 사실, 그녀는 "데몬"의 인기를 능가 할 수 없었습니다. 그러나 다른 한편으로, 저자는 풍경에 이중 초상화 만 사용하여 스페인에 대해 이야기 할 수있었습니다. 그리고 캔버스에는 실제로 남자와 여자의 두 가지가 있습니다.

그러나 그들의 얼굴에 얼마나 진정한 스페인의 열정이 있는지. 특히 스페인의 얼굴. 이 미친 질투하는 눈은 그들의 열정으로 타 오릅니다. 그러나 스페인은 침착하지만 당분간은 아닙니다. 같은 열정이 어딘가에 숨어 있었지만, 그녀를 다치게하면 그녀는 숨어 나올 것이며 열정적 인 스페인 여성이 분노한 것을 볼 수 있습니다.

플라멩코는 스페인의 영혼 춤을 말합니다.

아무도 스페인 자체처럼 플라멩코를 완벽하고 완벽하게 춤을 출 수 없기 때문에 아마도 그렇게 된 것입니다. 이것은 정말로 열정, 리듬, 페이스, 세련된 움직임 및 춤에 대한 완전한 헌신입니다. 스페인은 그런 예술가가 그것을 전달할 수있었습니다. 이 둘 사이에는 열정이 있으며, 그들은 그들 자신의 플라멩코 파티에서 춤을 추고 있습니다. 그러나 그들은 결코 서로를 잃을 수 없습니다. 그들은 서로 독립심을 느끼지만, 그것들을 모으는 것이 바로이 열정입니다.

이 그림은 Vrubel이 자신의 광기를 그리는 데 도움이되었습니다. 그것도 한때 열정과 거대증, 폭력과 우울을 통해 표현되었습니다. 이 캔버스를 그려 예술가는 어떻게 든 질병으로 어려움을 겪었지만 힘은 같지 않았고 잃었습니다. 그리고 캔버스 자체는 이것으로 만 이익을 얻었습니다.





젖은 초원 그림


비디오 시청: 루드베키아 유화 로 그린 꽃그림 루드베키아꽃 나이프그림, 캔버스에 오일 Rudbeckia . Oil on Canvas (십월 2022).